아내가 곁에 있어도 나는 외롭다. 인간은 원래 외로운 존재니까. 그래서 나는 '아내가 곁에 있어도 외로운' 게 아니라 외로운 와중에 아내가 곁에 있기에 그나마 견디고 산다는 것을 안다. 

* 몇 년 전에 페이스북에 쓴 글과 사진인데 어제 어떤 분이 담벼락에 새삼 '좋아요'를 누르시는 바람에 다시 보게 되었습니다. 사진은 뚜라미 후배 윤효정의 남편인 조태석 씨가 찍어주었구요. 


'혜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라산  (0) 2016.04.29
스탠리 큐브릭을 존경하는 아내  (2) 2016.02.29
무한도전에 빠진 혜자  (0) 2015.12.12
근황  (0) 2015.06.26
무장해제  (0) 2015.01.04
Posted by 망망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