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꼴라가 있는 풍경

혜자 2018. 9. 24. 11:54



마당에 나와 빨래를 널고 있는데 아내가 따라 나와 날씨가 너무 좋다고 소리를 지르더니 텃밭에 있는 루꼴라를 딴다. 햇볕은 쨍하고 바람은 시원하다. 소행성으로 이사오길 참 잘했다. 이 여자와 결혼하길 참 잘 했다.

'혜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내의 리즈 시절  (0) 2018.10.23
빵터진 아내  (2) 2018.10.07
루꼴라가 있는 풍경  (1) 2018.09.24
쫄면  (2) 2018.06.12
TV 시청하다 잠드신 아내  (0) 2018.04.28
성공  (0) 2018.03.24
Posted by 망망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희망천사 2018.10.09 14: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늘 즐겁고 행복한 삶을 보내시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