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꼴라가 있는 풍경

혜자 2018. 9. 24. 11:54



마당에 나와 빨래를 널고 있는데 아내가 따라 나와 날씨가 너무 좋다고 소리를 지르더니 텃밭에 있는 루꼴라를 딴다. 햇볕은 쨍하고 바람은 시원하다. 소행성으로 이사오길 참 잘했다. 이 여자와 결혼하길 참 잘 했다.

'혜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내의 리즈 시절  (0) 2018.10.23
빵터진 아내  (2) 2018.10.07
쫄면  (2) 2018.06.12
TV 시청하다 잠드신 아내  (0) 2018.04.28
성공  (0) 2018.03.24
Posted by 망망디

댓글을 달아 주세요